이전페이지

기업뉴스

김포지역 기업 지원하는 '김포산업진흥원' 상반기 출범

연합뉴스2020-02-05

김포지역 기업 지원하는 '김포산업진흥원' 상반기 출범

김포시청[경기도 김포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김포=연합뉴스) 윤태현 기자 = 경기 김포지역 기업들을 전문적으로 지원하는 '김포산업진흥원'이 올해 상반기 출범한다.
김포시는 5일 김포산업진흥원을 설립하기 위해 조만간 관련 조례 제정을 마치고 임원 공모·임명과 정관 제정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들 절차가 마무리되면 김포산업진흥원은 올해 상반기 내 출범하게 된다.
이 기관은 김포시가 자본금 등 7억5천800만원을 출연해 설립하는 비영리 재단법인으로 정책기획팀과 기업육성팀 등 2개 팀으로 구성됐다.
김포지역의 중·장기 산업전략을 짜고 특화산업을 육성하는 게 목적이다.
관내 기업들을 지원하는 각종 정책을 마련하고 강한 중소기업을 길러내는 임무도 맡는다.
그동안 김포에는 잇따른 산업단지 조성과 입주 기업 증가로 기업 지원 관련 행정 수요가 크게 늘었지만 이를 수행할 전문기관이 없었다.
지난해 10월 기준 김포에 등록된 공장은 6천650개로 경기도 내에서 두 번째로 많은 것으로 집계됐다.
관내 산업단지는 총 19곳으로 현재 9곳이 조성이 완료됐으며 4곳이 조성 중이고 6곳은 조성이 추진되고 있다.
김포시는 체계적인 기업지원 정책을 수립하는 전문기관이 필요하다고 보고 지난해 2월부터 김포산업진흥원 설립 기본계획을 수립, 타당성 검토와 주민 의견 수렴 등 절차를 진행해왔다.
또 진흥원 설립에 필요한 관련 조례 제정을 추진하고 입법 예고도 마쳤다.
김포시는 김포산업진흥원이 설립되면 우선 학운리 학운3산업단지에 임시로 입주시킨 뒤 2022년 완공되는 김포제조융합혁신센터로 이전할 방침이다.
신승호 김포시 기업지원과장은 "김포시는 그동안 기업을 지원하려고 해도 지역 기업 기초 자료가 없어 사업을 추진하지 못했다"며 "김포산업진흥원이 설립되면 전문 인력들이 투입돼 체계적인 기업 지원이 가능해질 것"으로 전망했다.
tomatoyoon@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