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삼성전자 부사장 "중장기 거점 전략따라 美 공장 검토"

연합뉴스2017-03-09
삼성전자 부사장 "중장기 거점 전략따라 美 공장 검토"

(서울=연합뉴스) 김연숙 기자 =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장 서병삼 부사장은 "중장기 거점 전략에 따라 미국에 공장을 지어야 하는 것 아니냐는 관점에서 검토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서 부사장은 이날 서울 서초사옥에서 열린 '플렉스워시' 세탁기 공개 행사에서 미국 가전 공장 건설과 관련과 관련한 질문에 "글로벌 경쟁력 측면에서 생산거점을 유연하게 움직이는 게 제조업의 전략"이라며 이같이 답했다.
그는 구체적인 내용이 대해서는 "좀 더 자세한 사항이 결정되면 말씀드리겠다"고 말을 아꼈다.
이날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삼성전자가 미국 내 생산시설 확대를 계획하고 있으며 최소 5개 주(州)와 이 문제를 협상 중이라고 보도했다.
이와 관련 삼성전자 관계자는 "현재 공장 설립 후보지를 놓고 협상을 진행 중"이라며 "생산 품목, 투자 규모 등은 정해진 게 없다"고 설명했다.
nomad@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