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뉴욕 '션윈예술단' 2월 내한 공연…대전·울산 등 5개 도시 순회

연합뉴스2020-01-09

뉴욕 '션윈예술단' 2월 내한 공연…대전·울산 등 5개 도시 순회


▲ 뉴코스모스미디어는 미국 뉴욕 션윈예술단이 오는 2월 '션윈 2020 월드투어'로 한국을 찾는다고 9일 밝혔다.
션윈 공연은 중국 고전무용, 아름다운 의상, 동서양 악기가 결합한 라이브 오케스트라, 디지털 영상 기술로 제작된 무대 배경이 함께 어우러진 무대를 연출한다.
선보이는 20여개 프로그램은 서유기, 삼국지 등 고대 역사와 신화에 등장하는 이야기들을 소재로 만들어졌으며, 3차원(3D) 무대 배경은 몽골 초원, 당나라 시대, 전쟁터, 히말라야산맥 등으로 무대를 확장한다.
션윈예술단은 문화혁명으로 소실된 중국의 5천년 전통문화를 부흥시킨다는 취지로 북미의 중국인 예술가들이 2006년 뉴욕에서 설립한 비영리 예술 단체로, 뮤지컬, 오페라, 발레 등이 주를 이룬 공연계에서 중국 고전무용이라는 새로운 장르의 대중화에 성공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매년 지속적 성장을 거듭해 설립 14년 만인 올해 5개 대륙 150여개 도시에서 750회 이상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매년 워싱턴 '케네디센터', 파리 '팔레 데 콩그레'와 같은 세계적 공연장에 초대받고 있는 션원예술단은 뉴욕시티발레단 전용 극장이면서 자체 기획 공연 위주로 운영되는 링컨센터 데이비드 코크 극장에서는 이례적으로 매년 무대에 오르고 있다.
지난해 12월 미국에서 킥오프한 '션윈 2020 월드투어'는 내달 7∼9일(대전예술의전당), 11∼12일(울산문화예술회관), 14∼16일(창원 3.15 아트홀), 18∼19일(하남문화예술회관), 22일(춘천 백령아트센터) 등 전국 5개 도시에서 공연할 예정이다.
티켓 예매는 션윈예술단 홈페이지나 인터파크에서 가능하다. (연합뉴스)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