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조달청-대전시 벤처·창업기업 공공조달 판로 지원 협약

연합뉴스2017-03-08

조달청-대전시 벤처·창업기업 공공조달 판로 지원 협약

(대전=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 대전시와 조달청은 8일 대전시청 회의실에서 지역 벤처·창업기업 제품을 조달청 '벤처나라'에 등록해 공공조달 판로를 지원하기 위한 업무협약(MOU)을 했다.
업무협약 맺는 정양호(왼쪽) 조달청장과 권선택 대전시장 [조달청 제공=연합뉴스]

벤처나라는 우수한 벤처·창업기업의 공공구매 판로 확대를 위해 조달청이 운영하는 벤처·창업기업 전용 온라인 상품몰이다.
벤처나라에 등록된 상품은 5만여 정부기관과 공공기관에 홍보되며 각 기관은 전자견적과 전자주문으로 편리하게 온라인으로 직접 거래할 수 있다.

그동안 벤처나라에 등록하려면 조달청, 미래부, 산업부, 중소기업청 등 유관 중앙부처의 추천을 받아야만 했지만, 앞으로는 조달청과 업무협약을 맺은 광역자치단체도 추천할 수 있다.
등록되는 기업은 조달청이 수여하는 벤처 창업혁신 조달상품 지정서와 인증마크를 부여받게 되며 추정가격 2천만원 이하 또는 수의계약이 가능한 범위 내에서는 지자체 등을 포함한 전국 공공기관의 우선구매 권고 대상이 된다.
벤처나라 이용 개념도
정부조달 입찰과 계약에 필수적인 절차인 입찰 참가자격 등록, 물품 목록번호 등록, 대금지급 등과 관련해 조달청이 제공하는 체계적인 교육을 받을 수 있으며 조달청이 개최하는 공공기관 전시회, 설명회 참여와 언론 홍보 등 각종 판촉 활동도 지원받게 된다.
대전시는 우수한 벤처·창업기업 상품을 적극적으로 발굴해 조달청에 추천하며 조달청은 대전시가 추천한 상품을 심사한 뒤 벤처나라에 등록하게 된다.
시가 자체 평가 기준에 따라 심사해 추천하는 벤처기업은 기술·품질 평가 면제 혜택을 받게 되며 지정 기간은 3년으로 1회에 한해 2년간 연장이 가능하다.
두 기관은 벤처나라를 통한 홍보와 공공판로 지원을 강화하도록 관련 실무 부서가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권선택 대전시장은 "대전시가 광역 자치단체 중 최초로 조달청과 협업체계를 갖추게 된 것에 큰 의미가 있다"며 "대표적인 과학·기술 도시로서 지역의 우수 벤처·창업기업이 공공조달시장에 더 활발하게 진출하도록 적극적인 관심과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정양호 조달청장은 "대전시와의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다른 광역단체와 업무협력을 가속할 계획"이라며 "지역 벤처·창업기업에 가시적이고 실질적인 공공조달시장 진출 성과가 있도록 힘을 쏟을 것"이라고 약속했다.
yej@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