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사랑의열매, '더 베스트 착한일터' 46곳 선정…"나눔 적극 참여"

연합뉴스2019-12-19
사랑의열매, '더 베스트 착한일터' 46곳 선정…"나눔 적극 참여"

경남 창원 현대위아에서 조우성 상무(우)가 사랑의열매 경남지회 유병설 사무처장(좌)으로부터 'The Best 착한일터' 현판을 전달받고 있다.

▲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예종석)는 19일 '착한일터'에 가입돼 있는 기업 및 기관·단체 중 나눔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사회에 귀감이 되는 '더 베스트(The Best) 착한일터' 46곳을 선정해 발표했다고 밝혔다.
'착한일터'는 매월 급여에서 일정 금액을 기부하는 임직원 참여 나눔 프로그램으로 전국 1천500여개 기업·기관·단체 등이 가입돼 있으며, 이번에 선정된 착한일터는 3년 이상 가입 및 연간 1천만원 이상 기부, 임직원 50% 이상 가입 등 엄격한 기준을 거쳐 선발됐다.
이들을 대표해 경남 창원시 현대위아에 'The Best 착한일터' 현판을 전달하고, 점심시간을 이용해 구내식당에서 임직원 대상 감사 이벤트를 진행했다.
현대위아는 '더 행복한 세상을 만들어가는 파트너'라는 비전으로 2012년 경남 사랑의열매와 파트너십을 체결했으며, 임직원들이 급여의 1%를 기부하는 '1% 기적'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급여를 기부하는 임직원은 1천여명이며, 현재까지 기부액은 45억2천여만 원에 이른다.
현대위아 관계자는 "매월 회의를 열어 임직원들이 기부금 사용방안을 결정하고 있으며, 올해는 노인 가정 일산화탄소경보기, 의료비 지원, 새터민 가정 물품 지원 등에 기부금을 사용했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이번 'The Best 착한일터' 선정에 감사드리며 임직원 모두 기뻐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현대위아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사랑의열매 김연순 사무총장은 "열심히 일하는 가운데 꾸준히 나눔을 실천하는 기부자들께 감사드리고, 소중한 나눔을 널리 알리기 위해 'The Best 착한일터'를 선정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착한일터를 중심으로 생활 속 나눔 문화를 활성화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The Best 착한일터' 지역별 선정 명단은 서울 지역 티센크루프 엘리베이터, 현대오토에버, 애경산업, 부산 지역 부산의료원, 부산소방본부, 대구 지역 대구가톨릭대학병원, 칠곡경북대학교병원, 경북대학교병원, 인천 지역 두산인프라코어, SK인천석유화학 등이다.
광주 지역은 기아자동차, 밀알봉사회, 광주은행, 대전 지역은 한국전자통신연구원, 한국철도공사, 한화종합연구소, 울산 지역은 SK 계열사(SK에너지·SK루브리컨츠·SK종합화학·SK이노베이션), 효성울산공장, 울산광역시 중구청이 선정됐다.
경기 지역은 바텍, 현대케피코, kr산업, 한국지역난방공사 고양사업소, 해피엔딩, 동두천시청, 강원 지역은 강원도소방본부, 공군제18전투비행단, 한림대학교 춘천성심병원, 충북 지역 SK하이닉스 청주사업장, 충남 지역 한국서부발전 태안발전본부, 동양포크리프트 현대도시개발 등이다.
전북 지역은 전북은행, 현대자동차 전주공장, 세아베스틸, 전남 지역은 녹십자 화순공장, 금호P&B화학, 현대하이스코 한뜻회, 경북 지역은 한국철도공사경북본부 영주기관차승무사업소 사랑나누기회, 경북지방경찰청, 경산시청 등이다.
경남 지역은 현대위아, 삼성중공업 거제조선소, 제주 지역은 제주농협, 세종 지역은 삼성전기 세종사업장, 한화큐셀앤드 첨단소재, 세종특별자치시교육청 등 총 46곳이 최종 선정됐다. (연합뉴스)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