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대한항공 '48돌'…조양호 회장 "질적 성장 이뤄내야"

연합뉴스2017-03-02
대한항공 '48돌'…조양호 회장 "질적 성장 이뤄내야"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이 2일 대한항공[003490] 창립 48주년을 맞아 질적 성장을 이뤄내 미래를 선점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조 회장은 이날 오전 서울 강서구 공항동 대한항공 본사에서 열린 창립 48주년 기념식에서 "기업 존립을 위협하는 불확실성의 시대에 외형적 지표는 성장의 기준이 될 수 없다"며 "미래를 담보하는 지속 가능한 성장 동력이 전제돼야 한다"고 밝혔다.
조 회장은 "시대 변화를 알려면 고객의 요구와 소비유형, 업계 변화 등의 정보를 취사선택하고 잘 읽어내야 한다"면서 "직접 현장에서 점검하고 재확인해야 4차 산업혁명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오늘의 것을 지키면서도 내일의 변화에 적응해야 하는 딜레마는 모든 기업의 숙명"이라며 "소비자의 '왜?'라는 물음에 답하려면 대한항공만의 기본이자 강점인 '안전'과 '서비스'를 제공하고 이를 마케팅 근간으로 삼아야 한다"고 당부했다.
조 회장은 "대한항공의 상품은 톱니바퀴와 같은 종합 서비스로 각각의 톱니가 자리를 지키며 완벽히 맞물려야만 돌아갈 수 있다"면서 하나 되는 조직 문화의 중요성도 강조했다.
대한항공은 이날 기념식에서 장기근속자 1천300여명에게 근속상을, 한 해 동안 회사 발전에 힘쓴 140여명의 모범직원에게는 표창을 수여했다.
조 회장은 삿포로 동계아시안게임 스피드스케이팅에서 4관왕에 오른 이승훈 선수를 격려하고 금일봉을 전달했다.
기념사 하는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서울=연합뉴스)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이 2일 서울 강서구 대한항공 본사에서 창립 48주년 기념사를 하고 있다. 2017.3.2 [대한항공 제공=연합뉴스]
bryoon@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