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경북도 한미사이언스 등과 손잡고 신약개발 나선다

연합뉴스2019-11-25
경북도 한미사이언스 등과 손잡고 신약개발 나선다

임종윤 한미사이언스 대표[한미약품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경북도와 포항시, 포항공대(포스텍), 한미사이언스가 손을 잡고 신약 개발에 나선다.
도는 25일 포항공대 본관에서 이 기관·기업들과 가속기 기반 신약개발을 위한 협약을 했다.
방사광가속기와 극저온전자현미경 등 첨단 연구장비를 활용한 세포막단백질 구조연구, 표적단백질 구조에 기반을 둔 신약개발에 협력하는 내용을 협약에 담았다.
또 신약개발 및 바이오 분야에 최적화된 인재 육성을 위해 신약개발 교육·훈련을 함께하기로 했다.
도와 한미사이언스는 바이오오픈-이노베이션센터, 세포막단백질연구소 등 도내 연구시설과 장비를 개방하고 한미약품 소속 연구기관에 구축한 연구실과 장비를 공동 활용하기로 했다.
협약식에는 이달희 경북도 정무실장, 임종윤 한미사이언스 대표이사, 이강덕 포항시장, 김무환 포항공대 총장, 이인선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장 등이 참석했다.
한미사이언스는 국내 대표적 제약업체인 한미약품그룹 지주회사다.
도는 이번 협약이 지역 기반시설과 민간 제약사 신약기술이 상승효과를 발휘하는 협력모델이 될 것으로 내다봤다.
이달희 도 정무실장은 "정부 및 외부연구과제 공동참여 등으로 협력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sds123@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