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뉴스

뒤로가기

성윤모, 디스플레이 강소기업 야스 방문…"日규제 대응 지원"

연합뉴스2019-11-14
성윤모, 디스플레이 강소기업 야스 방문…"日규제 대응 지원"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14일 경기도 파주에 있는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디스플레이 장비업체인 야스[255440]를 방문했다.
야스는 2002년 국내 대학 연구실에서 출발해 지난해 1천800억원 이상의 매출을 낸 디스플레이 장비업계 강소기업이다.
해외 기업 중심의 디스플레이 증착기 시장에서 LG디스플레이[034220]와 공동 기술개발을 통해 대형 OLED 증착기를 세계 최초로 개발해 상용화했고 LG디스플레이 광저우(廣州) 공장, 중국 BOE 등에 증착기 및 관련 부품을 수출해 오는 12월 5일 무역의 날에 2억달러 수출의 탑을 수상할 예정이다.
성 장관은 "야스의 대형 OLED 증착기 국산화는 수요·공급기업 간 대표적인 협력 사례"라며 "일본 수출규제가 수요·공급기업 간 협력의 중요성에 대해 기업들의 인식이 전환되는 계기가 된 만큼 다양한 협력모델에 대해 공동 연구개발(R&D) 지원과 함께 자금, 입지, 규제 완화 등의 패키지 지원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정부는 추가경정예산 2천732억원을 활용해 핵심품목을 중심으로 공급기업과 수요기업이 참여하는 기술개발, 신뢰성 테스트, 양산평가 등을 진행 중이다.
이와 함께 일본 수출규제 대응 총괄기구인 경쟁력 위원회가 지난 10월 공식 출범했고 소재·부품·장비 특별법이 20년 만에 상시법으로 전면 개정됐으며 특별회계 신설도 추진하고 있다.
성 장관은 "디스플레이 글로벌 주도권을 유지하기 위해 내년에는 디스플레이 분야 예산을 대폭 확대 편성해 중소 중견기업의 공급망 안정화, 디스플레이 혁신공정센터를 비롯한 테스트베드(시험장) 인프라 구축, 차세대 기술개발과 연계한 인력양성 등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eun@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