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뉴스

뒤로가기

맨손으로 흉기난동범 제압한 청년 3명에 LG의인상

연합뉴스2019-10-31

맨손으로 흉기난동범 제압한 청년 3명에 LG의인상

(서울=연합뉴스) 김영신 기자 = LG복지재단은 흉기를 휘두르는 범인을 제압한 청년 3명에게 LG의인상을 수여한다고 31일 밝혔다.
전중현(26)씨와 변정우(22)씨는 지난 6일 강원도 강릉 성남동 거리를 지나다가 한 휴대전화 매장에서 '살려달라'는 외침을 듣고 달려갔다.
매장에는 50대 남성이 20대 직원을 여러 차례 칼로 찔러 직원이 피를 흘리고 있었다. 전씨와 변씨는 곧바로 범인에게 달려들어 제압해 경찰에 인계하고, 다친 직원에 대해 응급조치까지 했다.
또 다른 의인상 주인공인 정규철(27)씨는 지난 22일 서울 관악구 봉천동의 한 PC방에서 아르바이트생에게 흉기를 휘두르는 범인을 제압했다.
LG복지재단 관계자는 "크게 다칠 수 있는 상황에서도 맨손으로 흉기에 맞선 청년들의 의로운 행동을 격려하기 위해 의인상을 주기로 했다"고 말했다.


흉기 난동범 제압한 청년에게 'LG의인상' 수여

shiny@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